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봄의 전령사 샛노란 '황설리화' 활짝

봄이 시작되는 입춘(4일) 절기, 장성읍 영천리 김종우 씨 댁 뒷마당에 봄의 전령사 ‘황설리화’가 봄 내음 가득 머금은 채 활짝 피어 있다.

황설리화는 동지섣달 무렵에 핀다고 해서 납매(臘梅)라고도 불린다. (사진 장성군청 제공)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