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북하면 한농연 “어르신 따뜻한 식사에 보탬 되길”지역 경로당 28개소에 김 기부

북하면 한농연(회장 김후연)이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 나눔을 실천해 주위의 귀감이 되고 있다.

북하면 한농연은 지난 7일 지역 경로당 28개소를 찾아가 마을 어르신들의 안부를 묻고 김 1박스씩을 전달했다. 이날 기부된 김은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회비로 마련한 것이다.

김후연 회장은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한 끼 식사에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회원들의 마음을 담았다”며 “앞으로도 이웃들을 위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북하면 한농연은 격년제로 열리는 ‘북하면민의 날’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또한 매년 고령 농가를 위한 양곡수매 운송작업, 사랑의 땔감운반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임해만 북하면장은“모두가 함께 잘사는 행복한 지역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는 한농연에 감사를 전한다”면서 “더불어 지역을 사랑하는 마음이 전 면민에게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