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성숲체원, 제2회 산림치유프로그램 경진대회 최우수상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지난 25일 서울 서초구 양재시민의숲 윤봉길기념관에서 열린 ‘제2회 산림치유프로그램 경진대회’에서 국립장성숲체원 정라애 주임(산림치유지도사)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산림청이 주최하고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가 주관하는 ‘휴(休)어울림 페스티벌’ 행사의 부대행사로 산림청(산림교육치유과) 주최, (사)한국산림치유지도사협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특히 치유의 숲 방문자와 산림치유 프로그램 참여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해 국민 수요에 대응하고 참여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정라애 주임(산림치유지도사)은 노년기 범(氾)불안장애(일상생활의 다양한 주제에 관한 과도하고 통제하기 힘든 비합리적 걱정을 주요 특징으로 하는 정신 장애) 산림치유프로그램을 개발·기획했다.

이 프로그램은 범불안장애로 발생되는 증상보다 문제원인을 분석하고 사전예방 및 원인완화를 중점적으로 다뤘다.

이와 함께 우울증 완화 및 정서안정에 도움을 준다고 밝혀진 지오스민(Geosmin, 탄소ㆍ수소ㆍ산소로 만들어져 흙냄새를 내는 원인이 되는 천연물질)을 산림치유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활용해 대상자에 잘 접목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종연 장성숲체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새로운 산림치유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면서 “급속도로 초고령사회에 진입하고 있는 우리나라에서 노년기 범불안장애를 겪고 있는 어르신들이 불안과 근심이 없는 행복한 노년기를 보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전국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장성숲체원은 ‘제1회 산림치유프로그램 경진대회’ 최우수상을 수상한 박현수 산림치유지도사의 뒤를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