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성군, 휴가철 특별방역대책 기간 운영백신 접종 확대, 관광지 방역 철저

장성군이 여름 휴가철에 수도권 등 타 지역 방문자가 증가할 것을 대비해 이달 12일부터 9월 17일까지 특별방역대책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장성군에 따르면 전남도의 행정명령에 따라 실내 전역에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 된다. 또 사적인 모임은 8명, 행사 및 집회 인원은 100명 미만으로 제한하며 ▲최근 7일 이내 수도권 방문자 ▲타 지역 방문자는 보건소를 방문해 진단 검사를 받을 것을 권고하며,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7. 10 ~ 7. 31(3주간)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에도 집중한다. 장성군은 9월 말까지 전 군민의 70%인 3만 1000여명이 1차 접종을 마치는 것을 목표로 전화, 문자, 우편, 읍‧면 이‧동장 등을 통해 접종을 독려하고 있다.

먼저, 고등학고 3학년 학생과 교직원을 시작(19~20일)으로, 50~59세는 19~24일에 사전 예약을 받는다. 자치단체 자율접종 대상인 운수업자와 환경미화원, 택배원, 검침원, 학원강사, 종교단체 관계자 등의 직업군은 19~28일 사전 예약 후 26일부터 접종이 시작되며, 백신 종류는 화이자와 모더나가 사용될 예정이다. 18~49세 주민은 8월 중에 접종을 시작한다.

백신 예약은 보건소 콜센터(061-390-7575)로 전화하거나 위탁의료기관을 직접 방문해 접수할 수 있다. 온라인 사전 예약 사이트를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장성군은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자가격리 면제, 경로당 이용 등 일상 회복을 지원하고 있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 황룡강과 ‘내륙의 바다’ 장성호 수변길 등 장성의 대표 관광지는 다수의 외부 인구 유입이 예상되는 만큼, 주기적으로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방역수칙 이행 점검에 나선다. 터미널과 기차역에는 열화상카메라 운영을 이어가고 물류창고, 마트 등 다중이용시설은 일일 점검을 펼친다.

지난달부터 시행에 들어간 ‘안심콜(call) 출입관리서비스’도 확대해 나간다. 안심콜은 시설마다 고유의 전화번호를 부여해 방문자가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 등록을 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이용료는 전액 장성군이 부담한다. 지금까지 식당‧카페, 이‧미용업, 민간체육시설 등 413개 업소가 등록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