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북이면 새마을회, 장성호 수변길 환경정화 나서회원 30여명 참여… 생활쓰레기, 폐비닐 등 수거 ‘구슬땀’

장성군 새마을 북이면 협의회(회장 유재홍)와 부녀회(회장 권경희), 군 협의회 임원 등 30여명이 7일 장성호 수변길 일대에서 환경 정화 활동을 추진했다.

회원들은 호수변에 떠밀려온 생활쓰레기, 폐비닐, 플라스틱 등을 수거하며, 궂은 날씨에도 구슬땀을 흘렸다.

정화 활동에 참여한 한 회원은 “장성의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한 장성호 수변길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데 힘을 보탤 수 있어 뿌듯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장성군 새마을 북이면 협의회는 전라남도에서 추진 중인 ‘깨끗한 전남 만들기’ 운동을 널리 확산시키기 위해 범도민 청결 운동, 영농쓰레기 수거 등에 앞장서고 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