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닷컴TV 찾아가는 신문고
작은재는 8년째 공사중…운전자 불편·위험 모르쇠감리-사토장 없어 발파못해, 군-사토장 마련 검토
작은재 정상, 지난해 14~15m를 깎아 내리기 위해 일부 발파작업을 한 후 발파석(버럭) 처리 했지만 사토장이 없어 더 이상 공사를 진행하지 못하고 있다.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으로 일환으로 전라남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작은재 선형개량공사가 8년째 지지부진해 지역주민은 물론이고 운전자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원성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전라남도에서 발주해 2014년에 첫 삽을 뜬 ‘작은재 선형개량공사’가 8년째 진행되고 있다. 공사 구간은 장성읍 야은리 황룡교에서 북일면 작은재까지다. 공사구간 중 황룡교에서 장성호까지는 도로 선형을 개선하는 사업이 8년째 진행되고 있다. 이곳은 관광객이 주말이면 수천 명씩 오가는 곳으로 미관을 해칠 뿐만 아니라 교통사고 위험도 도사리고 있다. 또 장성호에서 작은재로 가는 고속도로 박스 구간은 급커브 구간으로 사망사고 등 크고 작은 사고가 빈번한 곳으로 이곳도 8년째 공사중이다.

빨간 줄이 공사구간, 황룡교에서 장성호 앞-고속도로박스-송학산장까지가 공사구간에 속한다. 이 구간에서는 위험도로 선형을 개선하는 등의 공사가 이뤄진다. 송학산장에서 용강리까지 500여m를 지난 후 작은재 용강리쪽에서 북일면쪽 하단까지도 공사구간이다. 이 구간에서는 작은재 높이를 14-15m 깎아 경사도를 4%정도 완만하게 개설하게 된다.

작은재는 더 위험하다. 작년에 발파가 실시되는 등 공사에 진척을 보이는 듯 했지만 장비가 멈춰선지 오래됐다. 작은재 인근 주민들의 불편과 이곳을 넘나드는 차량 운전자들의 불만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날마다 공사장으로 주변이 혼잡스러워 불편하고 위험이 늘 도사리고 있다.

북일면 A씨는 “작은재를 지나다가 큰 사고가 날뻔했다. 도대체 공사를 몇 년째 하고 있는 것이냐? 위험하기 짝이 없다. 주민 안전은 안중에도 없냐?”며 입에 못 담을 욕설과 함께 민원을 제기했다.

또 따른 주민 B씨는 “지역주민을 생각하는 행정을 한다면 몇 년째 이렇게 공사장을 방치하지는 않을 것이다. 주민의 불편을 최소화하려는 노력의 흔적이라고는 찾아볼 수가 없다. 해도해도 너무하는 것 아니냐”고 화를 내며 목소리를 높였다.

주민 C씨는 “무엇이 중헌디. 다들 잿밥에만 눈독드리지 말고 주민들의 삶을 먼저 생각하는 행정을 하라”며 일갈했다.

공사현장 관계자는 “현재 공사를 진행하지 못하는 이유는 사토장이 마련되지 않아 발파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고 말하면서 “장성군에서 임시사토장이라도 마련해 주면 바로 공사를 진행할 수 있다”고 장성군에 협조를 당부했다.

장성군 관계자는 “공사가 늦어지는 이유는 예산문제인 줄로 알았다. 사토장이 문제라면 한 번 논의해 보겠다”고 말했다.

작은재 선형개량공사 구간 중심에 전국에서 관광객이 몰려와 핫하게 뜨고 있는 장성호가 있다. 주말이면 하루에 수천 명이 오가는 관광지가 됐다. 장성호 입구 도로는 주말이면 주차장을 방불케 하고 있어 이 곳을 지나는 차량이나 관광객들이 불편과 위험을 감수해야 한다. 하루빨리 공사를 마무리해 지역민과 관광객 모두의 불편과 위험이 해소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황룡교 건너 남양마을 입구, 작년에 일부 선형개량공사를 진행하더니 지금은 공사를 하지 않고 있다.
작은재 북일면 쪽, 오른쪽에 상수도 관로를 가이설한 흔적이 보인다.

 

이태정 기자  myhonam@naver.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기자 2021-06-02 04:13:03

    작은재도로공사는김한종의장이내년도군수선거에출마함으로써빨리공사가마무리되었을시북일면민과북이면사람들이좋아할것을염두에둔나머지유두석군수가자기측근인투데이 신문을시켜서공사업체에압력을행사한걸로알고있읍니다 그바람에작은재마을주민늘만피해를보고있는거같아요 예산이없어서공사를안하는게아니라 올해예산30억이나 나와서있는데 올해발주물량전부를장성군에서가져가기로했는데 유두석군수가최측근투데이신문을시켜서 공사현장을옥죄고있는거같아요계속해서민원을넣고공사를못하게하는것은아닌지주변에애매한사람들만피해를보는거같아요그동네젊은이장님도남모르게봉사를오랫동안하닌거를군수가시켜서안좋게낸걸로아는ㄷ   삭제

    • 황룡 2021-05-20 23:13:29

      장성댐에서 고창가는길공사는 전남도에서전부하는줄알았더니아닌가보네요 주변에서하는얘기를들어보니장성군수가 안도와줘서못한다고하던데 전남도청에서는김한종의장님께서실과를독촉해서 빨리공사를하라고한다던데 장성군수가정치적으로생각하나 왜공사를지원안하나몰라 얼른공사하고도로변에노란꽃심지   삭제

      • 장성읍 2021-05-20 23:01:38

        도대체공사는언제나 시작하나요 올해발파물량은전부장성군에서가져가기로했다고하던데 왜빨리가져가지 안는지장성군수는조치를취하지도않고 무얼하고계시나요 올해예산은나온지가언젠데 안쓰고 도로반납하하나요 장성군수님제발노란색에미치지마시고 조향물도이제그만하시고주변을살펴보세요장성댐과매일이침운동하시는황룡강은 이제그만작은제넘어가는공사에신경좀써주세요 무릅꿇고업드려야도와주니요   삭제

        • 면민 2021-05-11 07:51:24

          군수님 부탁합니다 작은재넘어우리집가는길언제나공사시작하나요 올겨울에도힘들고워험하게운전해야하는지 작은재동네여서도왜공사를안하는지모르겠다고 자기네동네에서민윈이라도넣었다고오해를받는다고이왕시작한거빨리했으면한다고하던데 작년에는일반농지에도매립을많이하던데 장성군에서허가를안해줘서그런다고하던데 무슨내용인지답답합니다우리집가는길좀공사할수있게도와주세요 노란꽃에투자는그만하시고 작년에수해당한곳이나농민들에게먼저신경써야하지안나요   삭제

          • 출향인 2021-05-05 18:14:27

            향우입니다. 요즘 장성댐 수변도로로 인해 많은 사람이 이곳을 찾고 있습니다.
            그런데 몇 년째 하고 있는 도로공사 특히 작은재는 언제나 안전하게 정상적으로
            소통될지 벌써 몇 년째 입니다. 사고 나서 서두르지 말고 안전하게 정말 공사 좀
            해주세요. 고질적인 도로공사의 찔금 찔금 공사하는 모습 정말 싫습니다.
            장성닷컴 보도에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삭제

            • 2021-05-04 16:24:09

              도지사 처가집동네 가는길을 저리 방치한 이유가 멀까?
              도의원이 시작한 사업이라 그런갑소
              군수님께서 도의원들 별로 안좋아하는것 같어요   삭제

              • 북일면민 2021-05-03 20:49:03

                공사는전도의원 윤시석의원께서가져온줄로압니다장성군에서발주한게아니라 도에서발주한거라 장성군행정에서 아예손을놓고있다 군민이먼저가아니라공사를빨리마무리했을시 공이 누구에게가나 실익을따지는지 전남도와 장성군이서로떠넘기고있는듯 군수님 도와주세요 작년에는 산을 아예날려버리더니 이젠 왜 공사를못하게하는지 군에서 측면지원은안되나요 군수님은인맥도좋의시고일도잘하시면서 왜우리집가는길은 이리도힘들고위험하게내버려두시는지 우리북일면은 군민이아닌가요 설마 정치적인생각은아니겠지요 기사를보니 장성군에서신경을 아예안쓴것처럼 비치던데 유두석군수님 부탁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