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성군청 여직원 코로나19 양성, 휴가중 확진광주 자가격리 중 해제 하루 전 검사, 장성 접촉자 없어

장성군청 여직원이 자가격리 중에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하지만 광주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 이어서 접촉한 장성군민은 없다고 장성군은 밝혔다.

이 여직원은 얼마 전 연가를 내고 서울 장례식장을 방문한 후 조카에게서 감염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고 자가격리 종료 하루 전인 30일 양성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장성군은 “코로나19 양성 확진자가 발생했음에도 왜 긴급문자를 발송하지 않는지 알 수가 없다”는 군민들의 불만에 대해 “장성군민과 접촉한 일이 없기 때문이다”고 밝혔다.

이태정 편집국장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정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