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성군새마을회, 생명살림국민운동으로 대전환 선언

장성군새마을회(회장 오봉원)는 새마을운동 50주년을 맞아 생명살림운동을 적극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새마을운동중앙회에서는 6월 25일(목) 새마을운동중앙연수원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와 윤 종인 행정안전부 차관, 새마을운동중앙회장, 주한외국대사 등이 참석하여 생명살림국민 운동 선포식을 개최했다.

정성헌 중앙회장은 기념사에서 “오늘 우리는 기후위기와 생명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생명 살림국민운동을 선포한다. 오직 깨어 일어난 국민만이 생명의 길을 열고, 넓혀나갈 수 있다”라고 말하고 “이제부터 3년 동안 국민 500만 명을 만나 생명살림운동을 함께 조직 하고 생명의 길을 꾸준히 넓혀가겠다”라고 덧붙였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축사에서 “50주년을 맞은 새마을운동은 대담한 변화와 자기혁신의 길을 걷고 있다”라며 “기후위기, 생태계 파괴를 극복하고 자연과 인간이 어울려 사는 세 상을 만들기 위한 생명살림국민운동으로 앞으로 50년이 지나 100주년 기념식에서 변화 와 혁신의 소중한 결실을 나누기를 희망 한다”라고 격려했다.

장성군새마을회는 향후 기후위기 극복과 환경오염 해결에 적극 나서기 위해 실천과제로 유기농 태양광발전소 건설, 나무와 양삼(케나프) 식재, 에너지절약, 비닐·플라스틱 사용줄이기, 수입육고기 30% 감축 등 생명살림 1·2·3운동을 적극 전개할 예정이며 특히 지역사회 현안인 해양쓰레기 정화활동과 농약병 폐비닐 수거활동을 앞장서 적극 실천할 예정이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