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경로당 운영 재개방역 소독, 방역 관리자 지정, 개인 감염병 예방 수칙 안내 등 대비 철저

장성군이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그간 잠정 폐쇄했던 경로당을 15일부터 운영 재개했다.

보건복지부의 ‘코로나19 유행 대비 사회복지시설 대응 지침’에 따르면 이용 시설에 대한 사전 준비사항 점검을 마친 뒤에는 지자체별로 재개 시점을 판단해 자체 운영토록 하고 있다. 이에 장성군은 15일부터 경로당을 운영해 지역 노인들의 심리적 고립감을 해소하고 일상생활 복귀를 지원하기로 했다.

운영 재개 전후로는 방역 등 감염병 예방에도 집중했다.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군은 시설 내부로 외부인이 유입되지 않도록 조치하고 사전에 시설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또 방역 감염 관리자를 지정하고 비접촉식 체온계 및 마스크, 손소독제 등을 구비했다.

군 관계자는 “고령의 주민들이 감염병 걱정 없이 편안하고 즐거운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