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북이면 백암리 18만㎡ 관광‧휴양‧전원단지 예정200여세대 전원주택단지, 관광농원, 물놀이장, 야영장, 분재원, 사계절썰매장...

장성군 북이면 백암리 백암저수지 위쪽에 고급 전원주택단지와 명품 휴양‧레저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장성군은 23일 군청상황실에서 군과 ㈜모아종합건설, ㈜인디브리움, ㈜장성백암편백버섯이 북이면 백암리 관광휴양전원단지 조성사업(가칭 ‘장성 브리움 옐로우 마운틴 빌리지’)에 대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MOU를 통해 군은 사업시행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을, 투자 기업들은 사업추진 및 준공 운영과정에 장성지역 생산품을 적극 사용하는 등 ‘지역경제 살리기’ 동참을 협약했다”고 전함녀서 “사업개발지역은 북이면 백암리 일원으로 약 18만㎡ 규모다. 200세대 내외의 타운하우스(전원주택단지)와 관광농원, 물놀이장, 야영장, 분재원, 사계절썰매장 등이 들어서게 된다”고 밝혔다.

또 “해당 지역은 호남고속도로 백양사 IC와 5분 이내 거리로 접근성이 좋고, 전형적인 구릉지여서 주변의 자연 경관을 조망하기에 용이하다. 또한 면 소재지와도 인접해 도시와 전원생활의 이점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고 밝혔다.

군과 투자기업체는 먼저 올해 6월까지 개발수요에 따른 맞춤형 전원주택 개발유형을 시장 조사한 뒤 이를 토대로 주택 형태, 관광휴양시설 등에 대한 개발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올해 안에 인허가 등 관련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내년부터 착공에 들어가는 것이 목표다. 군은 이번 투자사업이 장성군 북부권역에 새로운 ‘발전의 전기’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성닷컴  newsing@chol.com

<저작권자 © 장성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